홈 >돌출입 기사
 
 
 

돌출입 환자의 20%, “반드시 수술 전 교정 필요”

근래 들어 돌출입의 치료의 드라마틱한 결과가 많은 이의 화두가 되고 있다.

돌출입의 치료법은 치아교정과 돌출입 수술이 대표적이다. 흔이 말하는 양악수술(주걱턱 수술, 임혁필 수술)은 주걱턱을 치료하는 방법이지 돌출입을 치료하는 방법이 아니다. 양악 수술을 돌출입 환자에게 시술하면 숨구멍(기도)가 좁아져서 수술 후 ‘숨막힘’이 생기는 데 이것이 가장 위험한 부작용을 야기한다.

이 양악수술후에 생긴 부작용인 ‘숨막힘 현상’은 장기적으로 코골이, 수면장애, 우울증, 심장부전, 심장 마비, 심지어 급사를 야기 하기 때문에 절대 양악수술은 돌출입환자에 시술되어서는 않된다.

돌출입의 정도가 경미할 경우는 치아교정으로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지만, 중등도 이상의 돌출입의 경우에는 수술적인 치료를 해야지만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다. 하지만 무턱 대고 돌출입 수술을 하는 것도 수술 후 불만족한 결과를 가져올 수도 있으니 신중함을 기해야 한다.

왜냐하면 돌출입은 특성상 치아교정을 하든 돌출입 수술을 하든, 재 치료가 거의 불가능 하므로 반드시 도덕성이 있는 전문의의 정확한 진단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1. 수술전 교정이 반드시 필요한 20%의 돌출입은 어떤 것인가?

돌출입의 종류는 크게 상악 돌출, 양악 돌출, 양악 돌출을 동반한 무턱이 있는데 이 중 약 80%는 수술전 교정 없이 수술을 먼저하고 수술후 마무리 교정을 4~6개월 하면 된다. 하지만 상악 돌출과 양악 돌출입 중 안모, 입술의 상태 그리고 교합의 상태에 따라 20%에서는 반드시 수술전 교정을 3~4개월 하는 것이 '합죽이를 방지'하면서 훨씬 자연스럽고 이쁜 입매를 만들 수 있다.

특히 윗니만 나온 경우는 제 2급 부정교합이라한다. 이런 경우는 상악만 발달하고 하악은 정상인 경우이거나 약간 덜 발달한 경우이다. 이 때는 상악만 치료하면 된다.

하지만 윗니만 돌출되었다고 생각하는 많은 경우에 직접 상담을 하면서 안면계측과 파노라마 촬영을 해보면 본인이 느끼는 것과는 다른 경우가 많다. 따라서 재대로 된 입이 이쁘게 들어 가야 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성형외과와 치과 전문의의 원스탑 분석이 필요하다.

2. 돌출입 환자의 20%는 꼭 필요한 수술전 교정을 하지 않으면 '합죽이'가 된다는데 그 이유는 무엇인가?

이런 원인은 수술전 교정을 거치지 않고 바로 상하악을 동시에 수술을 하면 치아 교합 특성상, 상악에 비해 하악이 많이 들어갈 수밖에 없기 때문에 당연히 하악 잇몸이 너무 들어가서 하악의 합죽이를 만든다. 아래 입술이 윗 입술 아래로 말려 들어 가서 이상적이지 않은 입매를 만들게 돼 합죽이가 되고 만다.

이런 경우의 재치료는 거의 불가능 하게 된다

3. '수술전 교정후' 시행하는 돌출입 수술을 할 능력이 있는 병원이 제한적인 이유는 무엇일까?

첫째, 수술전 교정후 시행하는 돌출입 수술은 일반 돌출입 수술에 비해 '초고난이도' 수술 이다. 따라서 '1000 케이스 이상의 돌출입 수술경험'을 가지고 있지 않은 의사의 경우 이 수술을 감히 시술할 수 없기 때문에 수술전 교정을 하는 병원이 거의 없다

둘째, 정확한 안면계측을 하고 치아의 이동을 0.1mm 단위로 계산을 하는 치아 교정과 전문의와 얼굴의 연조직의 미적인 분석을 정확히 하고 결과를 예측할 수 있는, 수많은 경험이 축척된 성형외과 전문의의 'One-stop' 진료가 없이는 불가능 하다. 성형수술 따로, 치아교정 따로 하는 식의 성형외과와 치과의 단순 협진으로는 한계가 있다.

▲선교정후 돌출입 수술의 장점
1. 합죽이가 되는 것을 피하면서도 보다 이상적이고 자연스러운 ‘이쁜 입매’를 만들 수 있다.
2. 하악의 잇몸수술이나 턱끝 수술을 할 필요가 없어지는 경우가 많아 수술이 간단해지므로 회복 기간이 수술 후 3일 정도면 가벼운 화장을 하고 출근을 할 수 있을 정도로 짧아 진다.
3.수술이 간단해지고 필요 없는 수술을 하지 않게 됨으로써 “비용적인 부담”이 줄어 든다.

오렌지 성형외과치과 대표원장 김영조 박사(사진)는 이 같은 내용을 2003년 55차 대한성형외과학회 학술대회를 통해 최초로 발표 한 바 있다.

김 박사는 “돌출입 수술은 안모와 치아교합을 동시에 고려 해야 하는 수술이기 때문에 재치료가 거의 불가능하므로 반드시 1000 케이스 이상의 돌출입 수술경험을 가진 성형외과 전문의와 치아교정 전문의가 원스탑으로 시술하는 전문클리닉에서 수술되어 져야 한다”고 말한다. /생활경제팀 osenlife@osen.co.kr